기업정보>보도자료

보해양조 보도자료

보해복분자주, ‘힘’을 내세운 ‘전설의 힘’ 새 캠페인 전개2017.07.05

보양식과의 마리아주 강조한 새 TV광고 개시

힘의 상징 ‘뽀빠이’ 담은 새 포스터 공개

 

 

보해양조㈜(대표이사 임지선)가 여름 삼복 시기를 맞아 보해복분자주의 상징인 ‘힘’과 진한 ‘맛’을 부각한 새 캠페인 ‘전설의 힘’을 전개한다고 5일 밝혔다.

                                                  

보해는JTBC 인기 요리 프로그램인 ‘냉장고를 부탁해’ 세트장을 배경으로 쉐프 김풍 작가를 내세운 신규 TV광고를 공개했다.

 

복분자주는 그 자체로 힘을 상징하지만 보양식, 특히 장어 요리와 함께 할 때 최고의 마리아주(mariage·결합)를 선보인다. 이에 따라 보해양조의 새 광고 캠페인은 대표적인 요리프로그램 ‘냉장고를 부탁해’의 세트장에서 복분자주와 장어 요리의 궁합을 강조한 콘셉트로 진행되었다.

 

광고 모델로는 ‘냉장고를 부탁해’에서 활력 넘치는 모습과 재치 있는 표현으로 많은 사랑을 받고 있는 김풍 작가가 선정되었다. 이번 광고에서는 ‘냉장고를 부탁해’ 녹화 종료 후의 에피소드를 보여준다.

 

김풍 작가가 장어요리 녹화가 끝나자마자 냉장고를 열고 복분자주를 꺼내 들며 ‘장어 요리엔 복분자지’를 외친다. 또한 복분자주를 잔에 따르는 모습을 고속촬영기법으로 포착하여 복분자주의 깊고 진한 풍미를 생생하게 보여준다. 해당 광고는 5일부터 JTBC의 전 채널에서 만날 수 있다.

 

더불어 보해는 시금치를 먹으면 힘이 세지는, 세계적인 만화 캐릭터 ‘뽀빠이’를 활용한 복분자주의 새 포스터도 공개했다. 포스터는 서양적인 캐릭터 ‘뽀빠이’가 전통 동양화 기법으로 재해석되어 눈길을 끈다. 또한 뽀빠이가 시금치 대신 복분자주를 손에 든 모습과 ‘시금치는 거짓말이었어’라는 문구는 보해복분자주가 힘의 상징으로서 최고 자리를 차지했음을 유머러스하게 암시한다.

 

보해양조 관계자는 “무더운 여름, 보양식 등 다양한 음식과 잘 어울리는 보해복분자주와 함께 뽀빠이처럼 원기를 회복하고 무더위도 날려버리길 바란다”며, “보해의 스테디셀러가 된 보해복분자주는 늘 소비자에게 ‘전설의 힘’을 주는 명주로 남을 것”이라고 전했다.

닫기 아이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