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업정보>보도자료

보해양조 보도자료

보해매실농원 청매실 수확, 출하 시작2017.06.12

맛과 향이 진한 청매실 450t 출하 중

 

                

 

보해양조㈜(대표이사 임지선)는 해남 보해매실농원에서 올해 수확한 햇매실 450t을 출하한다. 올해는 가뭄 등 기상조건이 나빠 지난해 출하량(500t)보다는 수확량이 10%정도 감소했다.

 

보해 매실농원은 보해양조가 운영하는 국내 최대 규모 매실농원이다. 해남군 산이면 예정리 14만평 규모 농원에는 1만 4천여 그루 매실나무가 식재돼 있다. 이곳은 황토로 유명한 해남의 비옥한 토양과 따뜻한 기후를 갖춰 매실 생산의 최적지로 꼽히고 있다.

 

보해 매실농원에서 생산된 매실은 천혜의 자연환경 덕분에 타 지역 매실보다 과육이 단단하고 신맛과 향이 진하다. 또한 매실 표면이 매끈하고 흠이 거의 없어 우수한 품질을 자랑한다.

 

이곳에서 생산된 매실 대부분은 보해양조가 만드는 매실주인 ‘매취순’ 원료로 사용된다. 또한 매실 잼, 매실 장아찌, 매실 식초, 매실 고추장 등 각종 반찬과 양념에 활용된다.

 

매실은 동의보감과 본초강목에도 효능이 자세하게 소개돼 있는, 우리 민족이 애용하던 과실이다. 비타민·유기산이 풍부해 피로회복에 도움이 되며 위장활동을 활발하게 해 식욕을 돋아주는데 효과가 뛰어난 것으로 알려져 있다.

 

보해양조 관계자는 “매실이 여름철 건강관리뿐만 아니라 피부 미용과 노화 방지에 도움이 된다고 알려져 소비자들이 꾸준히 관심을 보이고 있다”며 “몸에 좋고 맛도 좋은 매실로 최고 품질의 매취순을 만들어 나가겠다”고 밝혔다.

 

한편 보해 매실농원에서 출하된 청매실은 전국 농산장 공판장과 도매시장에서 구입할 수 있다. 또한 G마켓과 옥션에서도 구입 가능하다. 제품 구입 문의는 보해 매실농원(061-243-0703)으로 하면 된다.

 

닫기 아이콘